1.무산쇠 족제비

멸종위기등급 : 2급

무산쇠족제비는 여름에는 갈색, 겨울에는 흰색으로 털갈이를 한다.

다 큰 개체의 크기가 14cm~18cm로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식육목 동물 중 가장 작다.

주로 밀림이나 고산지대 등에서 서식한다.

우리나라에서는 함경북도 무산에 서식하고 있다.

2.하늘다람쥐

멸종위기등급 : 2급

하늘다람쥐는 천연기념물 제328호로 한국 특산 아종(亞種)인 하늘다람쥐는 희귀종이다.

성질이 온순한 편이며, 한국과 시베리아 등에 서식한다.

침엽수와 활엽수가 섞인 오래되고 건강한 산림에서 주로 서식한다.

3.삵

멸종위기등급 : 2급

고양이처럼 생긴 외모와는 다르게 고양이보다 몸집이 크다.

입을 크게 벌릴 수 있고, 턱의 근육이 발달하여 먹이나 물건을 물어뜯는 힘이 강하다.

주로 산림지대의 계곡이나 바위굴 등에 서식한다.

단독 또는 한 쌍으로 생활하며 야행성이다.

4.수달

멸종위기등급 : 1급

강의 건강과 하류의 생태계를 책임지는 수달은 멸종위기1급이다.

가장 큰 원인으로는 하천의 오염이 있으며, 밀렵 또한 원인 중 하나이다.

현재 수달은 보호관찰대상에 속해 보호를 받고 있다.

수달은 하천 생물 다양성을 조절하는 역할을 하는 생태계의 핵심이다.

따라서 해당 지역 하천의 건강도를 확인할 수 있다.

5.노랑부리백로

멸종위기등급 : 1급

노랑부리백로는 국제자연보호연맹과 국제조류보호회의에서 국제보호종 22호로 선정됐다.

우리나라에서는 천연기념물 제361호로 지정되어있다.

갯벌이나 해변가에 주로 서식하며, 우리나라에서는 서해안 갯벌에서 볼 수 있다.

전세계에 있는 노랑부리백로 개체의 대부분은 우리나라 해변에서 서식 중이다.

Leave a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