바닷속 물고기들은 왜 떼를 지어 헤엄치는 것일까?

이는 연구를 통해 생존을 위해 하는 본능적 행동인 것으로 드러났다.

물고기들이 사는 물속은 밀도가 높고, 화학물질 등의 확산도 빠른 편이다.

이 상황에서 물고기들은 적으로부터 자신들을 보호하기 위해 여러 방어 체계를 가동한다.

이런 방식 중 하나가 바로 무리 지어 다니는 것이다.

물고기가 떼를 지어 다님으로써 포식자를 혼란스럽게 할 수 있기 때문.

떼로 모여 있으면 큰 물고기처럼 보여 겁을 줄 수도 있다.

또한 포식자가 접근했을 때 갑자기 흩어져도 생존확률이 높아진다.

그래서 물고기들은 떼를 지어 다니는 중에도 가운데로 가려고 노력하는 편이다.

또는 에너지를 덜 쓰기 위해서라는 연구 결과도 있다.

떼를 지어 헤엄칠 때 더 적은 에너지를 쓴다는 것.

물고기 떼와 주변 유체 사이의 상호작용이 개별의 움직임도 더 편하게 해주는 것으로 드러났다.

Leave a comment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